임지연, 아티스트컴퍼니에 새 둥지

배우 매니지먼트 회사 아티스트컴퍼니는 18일 배우 임지연이 새 식구가 됐다고 밝혔다.

임지연은 2011년 영화 '재난영화'로 데뷔한 후 영화 '인간중독', '간신', '럭키', '타짜: 원 아이드 잭'과 드라마 '상류사회', '불어라 미풍아' 등을 통해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꾸준히 쌓아왔다.

김병선 아티스트컴퍼니 대표는 "임지연이 아티스트컴퍼니에서 무궁무진한 자신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지연은 영화 '유체이탈자'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편, 아티스트컴퍼니에는 이정재, 정우성, 염정아, 고아라, 고아성, 김의성, 김종수, 박소담, 배성우, 이솜 등도 소속돼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