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건주(사진=tvN ‘오 마이 베이비’)

정건주(사진=tvN ‘오 마이 베이비’)


정건주가 tvN ‘오 마이 베이비’를 통해 연하남의 새로운 계보를 쓸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오는 5월 6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연출 남기훈/극본 노선재/기획&제작 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드래곤)(이하. ‘오마베’)는 결혼은 건너뛰고 아이만 낳고 싶은 솔직 당당 육아지 기자 장하리와 뒤늦게 그녀의 눈에 포착된 세 남자의 과속 필수 로맨스.

정건주는 ‘오마베’에서 탐나는 청춘 만화 비주얼의 신입사원 ‘최강으뜸’ 역을 맡았다. 최강으뜸은 업무를 향한 열정과 무한한 가능성으로 최강의 업무 능력자를 꿈꾸는 병아리 사원. 특히 상사 장하리(장나라 분)에게 아슬아슬 선을 넘나드는 통제 불가능한 순수 매력으로 연하남의 매력을 제대로 과시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공개된 스틸에는 ‘우유빛깔 정건주’를 절로 외치게 만드는 청춘 만화 비주얼로 보는 이의 시선을 싹쓸이하는 정건주의 첫 촬영 모습이 담겼다. 앳된 마스크와 반전되는 환상적인 피지컬이 여심을 자극하며 꼭 끌어안고 싶은 대형견같은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것.

특히 봄 햇살처럼 따스하고 때 묻지 않은 청정 미소와 보조개는 보는 이의 마음과 영혼까지 힐링시켜줄 만큼 탐나는 정건주만의 매력포인트. 이에 연하남의 새 역사를 써내려 갈 정건주가 과속 필수 로맨스 ‘오마베’에서 보여줄 활약에 벌써부터 관심이 모아진다. 나아가 ‘상사’ 장나라의 과속 레이더망에 딱 걸린 ‘신입사원’ 정건주의 매력은 무엇일지, 두 사람이 선보일 ‘선 넘는 케미’가 호기심을 한껏 드높인다.

정건주는 “신입사원 최강으뜸은 밑도 끝도 없이 해맑은 인물이다. 초긍정적인 성격으로 본의 아니게 사람들을 당황스럽게 만들지만, 결코 미워할 수 없는 매력이 있다. 이외에도 다양한 모습들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으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며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덧붙여 “시청자분들에게 재미, 감동을 모두 드릴 수 있도록 스태프, 선배 배우들과 열심히 만들어가고 있으니 5월 6일 첫 방송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tvN ‘오 마이 베이비’는 5월 6일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김동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