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목소리가 보여7' (사진=방송 화면 캡처)

'너의 목소리가 보여7' (사진=방송 화면 캡처)


'너의 목소리가 보여 7'에 출연한 신승훈이 실력자 고르기에 실패했다.

20일 방송된 Mnet 예능프로그램 '너의 목소리가 보여 7'에 6년 만에 등장한 신승훈이 건국대 발라더, 박진영 닮은 꼴 실력자들을 모두 음치로 뽑으며 계속 정답을 빗겨갔다.

신승훈이 마지막 듀엣 상대방으로 뽑은 1번 미스터리 싱어 이승운은 음치로 밝혀졌다. 반면 이날 신승훈이 음치라고 선택한 4번 미스터리 싱어는 실력자로 밝혀졌다. 아이돌 연습생을 했던 '건국대 발라더' 김원식는 감미로운 목소리를 뽐내 방심하고 있던 신승훈에게 놀라움을 안겼다.

건국대 발라더 김원식은 "2년 정도 아이돌 연습생을 했다. 하지만 회사가 사라지면서 지금 웹드라마나 드라마에 출연 중이다"라고 밝혔다.

김범수와 김연우 닮은꼴로 등장한 두 미스터리 싱어는 실력자로 밝혀졌다. 미스터리 싱어 안준헌과 이신재는 대학교 교수로 김범수와 김연우의 노래를 열창해 실력을 뽐냈다.

tvN '너의 목소리가 보여7'는 매주 금요일 오후 7시 30분 방송된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