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드림노트 (사진= Mnet)

'엠카' 드림노트 (사진= Mnet)


걸그룹 드림노트가 매혹적인 유혹을 선보였다.

드림노트(유아이, 보니, 라라, 미소, 수민, 은조)는 오늘(13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세 번째 싱글 앨범 '드림 위시(Dream Wish)'의 타이틀곡 '바라다(WISH)' 무대를 꾸몄다.

이날 드림노트는 퍼플 계열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라 시크하면서도 세련된 매력을 발산했다.

특히 드림노트는 이번 신곡 '바라다'를 통해 매혹적인 끈 퍼포먼스를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층 성숙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비주얼의 멤버들의 모습 역시 눈길을 끌었다.

타이틀곡 '바라다'는 꿈을 이뤄나가며 한 단계 성장한 드림노트의 감성을 담았으며, 드림노트의 매혹적인 보이스가 더해져 한층 성장한 면모를 볼 수 있다.

한편, 드림노트는 신곡 '바라다'로 각종 음악방송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