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우(사진=방송화면캡쳐)

송지우(사진=방송화면캡쳐)


신예 송지우가 왕 김민규의 잘생긴 외모에 마음이 동했다.

지난 4일 방송된 TV CHOSUN 특별기획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극본 최수미 / 연출 김정민)에서 송지우는 처음 간택에 들지 않으려는 마음과 달리 수려한 왕의 용안을 처음 보고, 한눈에 반해 마음가짐이 달라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종희(송지우 분)는 초간택에 임하는 규수들과 식사를 하는 자리에서, 대놓고 왕 이경(김민규 분)을 점 찍었다는 듯이 “완전 잘생기신 게 내 취향이오”라며 선전포고를 해 큰 웃음을 선사했다.

또한, 관상 평가 시간에 종희는 관상가로부터 욕구불만의 기운이 읽힌다는 평을 듣고, 얼굴이 빨개져 민망함을 감추지 못하는 귀여운 면모를 보여줬다.

한편, 송지우의 완벽한 캐릭터 소화로 극에 재미와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TV CHOSUN ‘간택-여인들의 전쟁’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