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소라-딘딘(사진=방송 화면 캡처)

'아는 형님' 이소라-딘딘(사진=방송 화면 캡처)


모델 이소라가 강렬한 카리스마를 내뿜었다.

16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는 이소라, 가수 딘딘이 전학생으로 동반 출연했다.

이날 이소라는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는 워킹을 선보였다. 멤버들은 이소라의 모습에 깜짝 놀라 어쩔 줄 몰라했다. 이소라는 "난 대한민국 1회 슈퍼모델 우승자다. 원조 톱 모델"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소라 옆에 서 있던 딘딘은 "이렇게 큰 소라가 선택한 남자고에서 왔다"며 "힙합계의 박서준"이라고 소개했다. 이소라 누나의 픽을 받아서 나온 것이지 않나. 만약에 '딘딘이 게스트'라고 할 때 '싫다'고 했으면 못나왔을 거다"고 말했다. 또 딘딘은 "메인 요리가 누나라면 나는 반찬이다"고 표현하기도 했다.

그러자 이소라는 딘딘에게 "너랑 나와서 좋은데 1순위가 강남이었다"며 "갑자기 장가를 가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지원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