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들이 파티 중 라이브 무대
예비신부 위한 즉석 개사 세레나데도
SBS '집사부일체' 김건모 /사진=SBS 제공

SBS '집사부일체' 김건모 /사진=SBS 제공

'새신랑' 김건모가 예비신부 장지연을 향한 세레나데를 부른다.

10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는 사부 김건모가 집들이 파티를 위한 라이브 무대를 준비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김건모는 이날 집들이 파티를 위한 라이브 무대를 앞두고,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진지한 모습으로 피아노 앞에 앉아 모두를 놀라게 했다. 본격적으로 피아노 연주를 하며 노래를 시작한 그는 '미안해요', '아름다운 이별', '서울의 달' 등 전 국민이 다 아는 히트곡 메들리로 현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김건모의 노래를 감상하던 멤버들은 넘치는 흥을 주체하지 못하고 자리에서 일어나 함께 떼창을 하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기도. 이어 멤버들은 "이 노래를 들으려고 여태까지 고생한 거다"라며 참았던 마음을 고백해 현장을 빵 터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또한 김건모는 감미로운 노래를 부르던 중 즉석에서 가사를 개사해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그가 개사한 내용은 예비 신부 장지연을 연상시켰다고 해 관심이 쏠린다.

최민지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