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사진=방송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사진=방송 영상 캡처)


성종이 혜리를 향한 동지애를 고백했다.

13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인피니트 성종이 걸스데이 혜리에게 동지애를 느낀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게스트로 등장한 성종은 ‘놀토’ 멤버 혜리에 대해 “신인시절 부터 인피니트와 걸스데이가 함께 활동해 동지애를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성종은 혜리를 보며 “그때도 너무 예뻤는데 아기처럼 젖살이 있고 포동포동했다. 많이 예뻐졌다”고 칭찬했다.

신동엽은 성종에게 “(혜리가) 아기 같다고 하는데 몇 살 차이냐” 물었고, 성종은 “한 살 차이다”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tvN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5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