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민,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 체결 (사진= 문화창고 제공)

윤지민,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 체결 (사진= 문화창고 제공)


배우 윤지민이 ‘문화창고’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드라마, 영화, 예능 등 다채로운 영역에서 활약해온 윤지민이 배우 전지현, 고소영, 서지혜, 수현과 한 식구가 되며 새 보금자리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그동안 그녀는 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와 ‘귀부인’, ‘추노’, 영화 ‘오싹한 연애’, 예능 프로그램 ‘백년손님’ 등 여러 작품에 출연하며 대중들에게 사랑받아왔다.

특히 ‘캐리어를 끄는 여자’에선 재벌가 며느리 캐릭터로 출연해 섬뜩한 두 얼굴의 악녀 본색을 제대로 선보이며 맹활약했다.

또한 예능 ‘백년손님’에서는 남편과의 설레는 에피소드는 물론 가족들과의 유쾌하고 화기애애한 모습으로 사랑받은 바 있다. 센스 있는 입담에 그녀만의 달콤·살벌한 매력이 더해져 시선을 사로잡았다.

문화창고 관계자는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다양한 이미지와 매력을 보유하고 있는 윤지민 배우와 함께하게 돼 기쁘다. 향후 배우의 연기, 방송 활동에 전폭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니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