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별이 떠났다(사진=nhemg)

이별이 떠났다(사진=nhemg)


이준영이 ‘이별이 떠났다’에서 조보아의 남자친구이자 철부지 대학생으로 첫 등장했다.

26일 첫 방송된 MBC 새 주말특별기획’이별이 떠났다’에서는 수업을 땡땡이치고 여자친구와 드라이브에 나선 한민수로 분한 이준영은 임신한 여자친구에게 막말하며 낙태를 제안하며 나쁜남자로 등장해 포털사이트 실시간검색어 1위를 차지하며 등장만으로 많은 관심을 모으며 차세대 대세 배우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또한, 여자친구의 임신사실을 알고 막말했던 한민수(이준영)은 친구에게 정효(조보아)의 아버지가 엄청난 딸바보라는 사실을 전해 듣자 겁을 먹고 불안해하는 모습에서 미워만 할 수 없는 캐릭터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으며, 방송 후반부에는 여자친구의 임신 사실을 알고 분노하는 아버지(이성재)와 대립하며 앞으로의 전개에 대해 많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이준영은 새 주말특별기획 ‘이별이 떠났다’에서 바람둥이 철부지 대학생 ‘한민수’ 역으로 출연 중이며 음악, 연기, 화보 등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통해 대세 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