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박나래(사진=해당방송 캡처)

놀라운 토요일 박나래(사진=해당방송 캡처)



놀라운 토요일 박나래가 트와이스 ‘하트쉐이커’ 가사에 당황했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TV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멤버들이 트와이스의 ‘하트쉐이커(Heart Shaker)’ 가사를 맞추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난 쯔위라고해. 무작정 인사할까. 내 전화번호야. 쪽지 주고 도망칠까”라는 부분을 들었지만 좀처럼 알아 들을 수 없는 발음에 난색을 표했다.

신동엽은 “이렇게 녹음을 해놓고 박진영이 허락했단 말이야? 진영이가 그럴 애가 아닌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키가 ‘널 또 마주해. 무작정 인사할까. 넌 또 맞을까. 쪽지 주고 받을까’라고 정답을 적어내자 이를 본 박나래는 “트와이스가 일진도 아니고”라며 황당해 하는 모습을 보여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