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만난세계 김진우(사진=SBS 다시만난세계 방송캡처)

다시만난세계 김진우(사진=SBS 다시만난세계 방송캡처)


'다시만난세계' 김진우가 여진구에게 양경철 사건에 대해 자백했다.

7일 방송된 SBS ‘다시 만난 세계’에서는 정정원(이연희)이 성해성(여진구)에게 양경철 살인사건과 차태훈(김진우)이 관련이 있다는 사실을 전했다.

이를 들은 성해성은 곧바로 차태훈을 찾아갔고 차태훈에게 “왜 그랬냐. 사건 당일 밤 양경철 만났잖아”라며 물었다. 차태훈이 떨며 놀라자 성해성은 “어떻게 친구들을 만나고 내 동생들에게 잘해줄 수 있냐”며 멱살을 잡고 분노했다. 이에 차태훈은 “그래. 양경철 죽인 거 나다”라고 자백했다.

차태훈은 성해성이 양경철과 싸우는 걸 보고 마음이 안 좋아 한 마디 했고, 그날 양경철이 나를 불러내 폭행했다. 그래서 세게 밀쳤는데, 걱정이 돼 돌아가 보니 죽어 있었다. 아버지가 네가 범인이라고 했다. 내가 자수를 했었어야 하는데 정말 미안하다"라고 무릎을 꿇었다.

고승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