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생각(사진=MBC 제공)

오빠생각(사진=MBC 제공)


김수로와 탁재훈이 5년만에 대결을 펼친다.

오는 14일(월) 방송되는 ‘오빠생각’(연출 오미경)에서는 믿고 보는 예능감의 배우 김수로와 2AM 임슬옹, 정진운이 출연, 거침없는 입담과 출구 없는 매력을 선보인다.

이번 방송에서는 과거 ‘일밤-승부의 신’에서 대결을 펼쳤던 김수로와 탁재훈이 5년 만에 리벤지 매치를 펼쳐 눈길을 끌 예정이다. 즉석에서 이뤄진 리벤지 매치는 ‘허벅지 씨름’으로 성사됐고, 김수로는 “과거에도 탁재훈에게 전승했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에 탁재훈은 복수를 다짐하며 대결에 임했고 의외의 막상막하 승부로 현장을 놀라게 했다. 특히 김수로는 연예계 몸짱다운 근육질 다리를 자랑하며, ‘게임마왕’의 클래스를 증명했다는 후문.

한편 예능에서 쌓아올린 ‘춤신춤왕’ 이미지의 정진운은 “영원히 아이돌이고 싶다”며 아이돌의 정석 칼군무에 도전했다. 깜찍한 표정연기는 물론, 각 잡힌 동작들을 선보이며 아이돌에 200% 부합하는 칼군무로 감탄을 이끌어냈다. 특히 안무 중 뜻밖의 19금(?) 동작도 선보여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김수로와 탁재훈의 리벤지 매치와 댄싱머신 정진운의 영업영상 제작기는 오는 14일 월요일 밤 11시 10분 ‘오빠생각’에서 공개된다.

오수빈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