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트르담 드 파리 케이윌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노트르담 드 파리 케이윌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케이윌이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의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지난 18일 진행된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의 첫 공연에서 가수 케이윌은 진실하고 따뜻한 사랑으로 에스메랄다를 바라보는 콰지모도 역을 맡아 관객들과 완벽하게 호흡하며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여 많은 이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첫 공연을 통해 케이윌은 독보적인 보이스와 호소력에 물오른 연기가 더해져 배우로서의 스펙트럼을 한 차원 넓혔다는 호평을 받았다.

이에 케이윌은 “뮤지컬 처음인데 너무나 좋은 작품을 좋은 배우들과 함께 하게 되서 영광스럽다. 긴장도 됐지만 많은 분들이 격려해주신 덕분에 무사히 첫 공연을 마쳤다. 좋은 작품과 함께하는 배우들에게 누가 되지 않도록 열심히 하겠다. 많이 오셔서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는 케이윌, 홍광호, 문종원, 윤공주, 마이클리, 정동하, 서범석, 최민철, 전나영, 린아, 김다현, 오종혁, 이충주, 박송권, 김금나, 다은(2EYES) 등이 출연하며, 오는 8월21일까지 서울 블루스퀘어 삼성전자홀에서 공연된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