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몽선생 김소현 (사진=DB)

악몽선생 김소현 (사진=DB)



악몽선생 김소현이 이민혁과의 연기호흡을 언급했다.

10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웹드라마 '악몽선생' 제작발표회가 현문섭 감독, 엄기준, 김소현, 이민혁, 서신애, 김다예, 장경업, 김지안, 학진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는 ‘악몽선생’ 하이라이트 영상이 공개된 가운데 영상 속 이민혁이 김소현을 ‘마누라’라는 애칭으로 불러 눈길을 끌었다.

이에 김소현은 이민혁과의 연기 호흡에 대해 “오빠들이랑 연기를 해봤는데 이렇게 표현을 많이 해주고 좋아해 주는 친구가 옆에 있는 건 처음이라 당황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이민혁은 “저도 ‘마누라’라는 애칭을 한 번도 안 써 봤다. 실제로도 김소현 양과 나이 차이가 있다 보니까 저는 자연스럽게 편하게 대했는데 부담스러워하지 않을까 생각했다”고 전하면서도 김소현을 향해 다시 “마누라”라고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악몽선생’은 쳇바퀴처럼 매일매일 똑같이 흘러가는 학교 안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 학원 드라마로 꿈을 꾸는 순간 이루어지는 기묘하고도 낯선, 하지만 거스를 수 없는 달콤한 유혹에 빠져 허우적대는 2학년 3반 학생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4일 네이버TV캐트스를 통해 방송된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