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은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과 해외건설공사 보증 지원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국내 건설사가 해외 사업을 수주할 때 필요한 각종 금융 보증을 신속하고 편리하게 지원하는 데 협력하기로 했다.

해외 공사 수주 시 건설사는 입찰보증, 계약이행보증, 하자보증 등 여러 단계의 금융지원이 필요하다고 은행 측은 설명했다.

이연호 농협은행 기업투자금융부문 부행장은 "이번 협약으로 보증서 발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건설사의 해외시장 진출과 성장에 도움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농협은행,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과 해외수주 보증 협약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