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보안 전시회 참가

한화테크윈은 미국과 중동에서 열리는 전시회에서 CCTV를 활용한 다양한 영상솔루션을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한화테크윈은 16∼18일(현지시간)까지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글로벌 유통박람회 'NRF 2022'와 아랍에미리트연방(UAE) 두바이에서 열리는 보안전시회 '인터섹 2022'에 참가한다.

한화테크윈, 미국·중동서 무인·AI 영상 솔루션 선보여

'NRF 2022'에서는 유통업계에서 사용할 수 있는 무인결제 솔루션 'QCO'(Quick Check Out)를 소개한다.

'QCO'는 컨베이어 벨트 위에 상품을 올려놓으면 기기가 상품의 바코드를 자동으로 인식하는 형태의 무인 계산기다.

QCO는 30여년 간 축적된 광학 기술을 활용해 새로운 분야로 사업을 확장한 사례로, 많은 유통업체가 무인 계산대 도입을 늘리는 데에 착안해 개발했다고 한화테크윈은 설명했다.

한화테크윈은 중동 최대 보안전시회 '인터섹 2022'에서는 'AI 솔루션, 진입장벽은 낮추고 성능은 높이고'를 주제로 인공지능(AI) CCTV를 활용한 산업별 맞춤형 솔루션을 선보인다.

새롭게 선보인 '뉴 X코어', 'X플러스' 시리즈 CCTV는 카메라에 내장된 AI 분석 기능이 영상 속 사람, 차량, 번호판 등을 실시간으로 감지하고 분류한다.

한화테크윈, 미국·중동서 무인·AI 영상 솔루션 선보여

기존 프리미엄급 AI CCTV에 준하는 분석 기능을 제공함과 동시에 가격을 낮춰 많은 고객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AI 솔루션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한화테크윈 관계자는 "보안 분야를 넘어 유통, 교통 등 산업별 수요에 맞는 다양한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며 "코로나19로 기업들의 대외 활동이 위축된 가운데 해외 전시회 참가를 통해 글로벌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