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 DLS 발행 5.2조…전 분기 대비 5%↓

지난 1분기 파생결합사채(DLB)를 포함한 파생결합증권(DLS) 발행 금액이 5조2천519억원으로 전 분기보다 4.7% 감소했다고 한국예탁결제원은 20일 밝혔다.

작년 동기 대비로는 0.9% 줄었다.

기초 자산 유형별로 보면 금리 연계 DLS가 전체 발행 금액의 58.8%인 3조866억원을 발행해 가장 많았다.

다음으로 신용 연계 DLS(1조4천107억원), 성격이 다른 기초 자산을 합한 혼합형 DLS(6천197억원) 순이었다.

DLS를 발행한 증권사는 18곳으로, 그중 하나금융투자의 발행 금액이 7천90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1분기 DLB를 포함한 DLS 상환 금액은 5조5천612억원으로 전 분기(6조8천746억원)보다 19.1% 감소했다.

상환 유형별로 보면 조기 상환(3조2천322억원), 만기 상환(2조1천854억원), 중도 상환(1천436억원) 순으로 상환 금액이 많았다.

지난달 말 현재 DLS 미상환 발행 잔액은 26조9천610억원으로 전 분기(26조9천8억원) 대비 0.2% 증가했다.

다만 작년 동기(34조5천666억원)보다는 22.0% 감소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