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솔제지는 화장품 제조업자개발생산(ODM) 업체 엔코스에 종이 포장재 ‘프로테고(Protego)’를 공급하기로 했다고 12일 밝혔다. 프로테고는 엔코스가 제조하는 마스크팩을 담는 기존 용기 파우치를 대신하게 된다.

한솔제지 관계자는 “엔코스는 2009년 설립된 마스크팩업계 선두 기업 중 하나”라며 “프로테고가 글로벌 화장품 브랜드의 마스크팩에 채택돼 영국과 미국 등에서 조만간 판매되기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프로테고는 ‘보호하다’를 뜻하는 라틴어에서 이름을 딴 제품으로 특수 제작된 원지에 코팅 기술을 접목해 산소와 수분, 냄새 차단 성능이 뛰어나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90% 이상 생분해될 수 있어 기존 파우치 소재인 플라스틱 필름 및 알루미늄 포일을 대체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김병근 기자 bk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