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원장 윤갑석, 이하 KCL)은 ㈜세바바이오텍을 천연⋅유기농 화장품 원료승인제 국내 1호 기업으로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천연⋅유기농 화장품 원료승인제는 식약처의 「천연화장품 및 유기농 화장품의 기준에 관한 규정(식약처 고시 제2019-66호)」에 따라 KCL과 같은 천연⋅유기농 화장품 인증기관에서 올해 1월 29일부터 민간자율승인으로 운영되고 있다.

화장품 원료 제조업체 등이 천연⋅유기농 화장품 인증기관에 인증 신청을 하면 문서심사와 공장심사를 통해 천연⋅유기농 함량을 확인받아 승인서를 발급받게 되며, 승인 기간은 3년이다.

국내 1호 기업으로 선정된 ㈜세바바이오텍은 발효 녹차추출물, 홍삼추출물, 어성초추출물 등 총 9종 유기농 원료에 대하여 승인을 받았다.

㈜세바바이오텍의 임혜원 대표는 “마이크로바이옴 기술을 접목하여 인증받은 천연⋅유기농 화장품 원료를 활용한 화장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KCL 윤갑석 원장은 “천연⋅유기농 화장품 원료승인을 통해 값비싼 해외 원료대신 인증받은 우리 유기농산물로 만든 원료를 사용함으로써 국내 천연⋅유기농 화장품 산업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