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라이브 커머스의 영향력이 급부상하며 유통가에 뜨거운 화제다. 라이브 커머스는 모바일을 통해 실시간으로 물건을 판매하는 방송이다. 최근에는 티몬, 11번가 등의 채널부터 홈쇼핑 업계 역시 라이브 커머스에 집중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 쇼핑 수요가 증가하는 가운데 라이브 커머스 시장은 이를 기회로 비대면 쇼핑 트렌드의 대세로 자리 잡았다. 유튜브 등 영상 콘텐츠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며 실시간 소통을 통해 상품을 구입하는 소비자가 증가했기 때문이다.



라이브 커머스 시장이 커지고 온라인 쇼핑 수요가 증가하며, 이와 관련 많은 대행사가 생겨나는 추세다.



업계 관계자는 “라이브 커머스를 준비할 때 단순히 촬영 및 송출 기술만을 고려하는 경우가 많다”며 “하지만 라이브 커머스는 단순 라이브 방송과는 다르게 상품 판매에 목적을 두고 있는 만큼 대행사 선택 시 더 신중을 가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가운데 라이브 커머스 대행사 ㈜프아플러스가 온라인 유통부터 모바일 라이브 서비스까지 온라인 판매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며 조명 받고 있다.



특히 프아플러스는 PD 및 쇼호스트 등 전문 인력을 통해 방송을 준비하고 진행하는 것은 물론 온라인 유통 전반을 관리하고 있는 만큼 상품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효과적인 진행을 돕는다.



현재 네이버 쇼핑 라이브, 11번가 ‘라이브11’, 홈앤쇼핑 팡라이브, 티몬 티비온 등 다양한 채널에서 방송을 진행하고 있으며 한솔교육과 벌교꼬막장, 파인뷰, 필립스, 아이로드 등 다양한 브랜드와 협력을 이어가며 업계에서 높은 신뢰도를 쌓아가고 있다.



또 단순 라이브 방송 진행뿐만 아니라 홍보 영상 제작까지 진행하고 있어 한 번의 입점으로 다양한 유통 채널에 손 쉽게 상품 등록 및 판매, 홍보까지 관리하고 있어 높은 만족도를 제공하고 있다.



한편 프아플러스는 최근 쇼핑라이브 런칭을 예고하며 이커머스 시장에 발을 들인 배민 라이브에도 진출할 예정이다. 라이브 커머스 및 프라플러스 통합 솔루션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프아플러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