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성장금융은 핀테크 초기기업에 투자하는 27억원 규모의 액셀러레이터(AC·신생기업 지원기관) 운용펀드 조성을 마무리했다고 24일 밝혔다.

신생기업 지원을 전문으로 하는 케이액셀러레이터가 펀드를 위탁운용하며 다음 달부터 본격적인 투자 집행에 들어갈 예정이다.

한국성장금융은 "이번 AC 펀드 조성으로 핀테크 기업의 성장단계별로 요구되는 재원을 투자하기 위한 직간접 투자 플랫폼을 완비하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성장금융은 핀테크 데모데이 행사 때 투자검토 및 컨설팅을 지원할 '핀테크혁신펀드 딜 데이 자문단'을 구성했다고 밝혔다.

자문단은 25일 대구은행 제2본점에서 열리는 'DGB피움랩 데모데이'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한국성장금융, 핀테크 초기기업 투자펀드 조성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