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가계부채 리스크 줄일 대안, 다음달 중 발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6일 "가계부채의 리스크를 줄일 수 있는 대안을 1분기 중, 다음달 정도에 발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업무보고에서 "가계부채가 1천조원이라고 하는데 거의 국내총생산(GDP)에 맞먹는 규모이기 때문에 월등히 크다.

리스크 요인으로 생각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코스피(KOSPI·종합주가지수)가 3,000선을 넘어선 것과 관련해서는 "상당히 좋은 모습을 보여서 다행"이라면서도 "그런 이면에 기존 투자자들이 계속 주식이 상승하지 않을 수 있다, 조정 과정을 거칠 수 있다는 것도 염두에 두고 투자했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러나 전체적으로 주식시장이 활성화돼있다는 것은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과도 연결이 되기에 지지한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