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오렌지라이프, 영업전략회의

오렌지라이프가 21일 신년 영업전략회의를 화상으로 열었다. 이 회사는 오는 7월 신한생명에 흡수 통합된다. 이영종 대표는 “신한라이프의 성공적 출범을 위해 설계사 채널의 영업 경쟁력을 높이고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오렌지라이프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