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우리은행 혁신성장기업 금융지원 협약

기술보증기금과 우리은행은 22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포스트 코로나 대응 혁신성장기업 발굴 및 금융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포스트 코로나에 대비해 기관 간 보유 역량을 활용해 투·융자 부문 공동 대응 체계를 구축하고 혁신성장기업의 빠른 회복과 성장을 지원하는 데 협력하게 된다.

지원 대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혁신성장기업을 비롯해 바이오 기업, 비대면·온라인 서비스 기업 등이다.

기보와 우리은행은 성장 가능성 높은 혁신기업을 공동으로 발굴하고 투자 정보를 공유해 보증 및 후속 투자를 지원한다.

기보가 추천한 혁신성장기업에 대해 우리은행이 투자 및 여신을 지원하고, 우리은행이 투자한 혁신성장기업에 대해 기보가 투자연계 보증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백경호 기보 이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디지털 경제 대전환이라는 정부 정책에 맞춰 이번 협약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