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패션 부문의 캐주얼 브랜드 빈폴은 21일 버려진 페트병으로 만든 친환경 피케 티셔츠(B-Cycle) 상품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빈폴은 "지속 가능 브랜드를 추구하며 환경오염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키는 동시에 친환경적 시스템 구조를 정착시키는 차원에서 재생 폴리 혼방 소재를 사용한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며 "특히 버려진 페트병을 수거래 재생 가공한 리사이클 폴리(PE) 소재의 비 싸이클(B-Cycle) 피케 티셔츠를 선보이게 됐다"고 설명했다.

빈폴은 "새 티셔츠는 강한 내구성과 구김에 강한 성질로 실용성을 더했고 냉감 효과가 있는 아이스 코튼 원사로 만들어 청량감이 우수하다"며 "오래 입어도 시원하고 쾌적할 것"이라고 말했다.

빈폴, 페트병 재생 가공 피케티셔츠 출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