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영건설 컨소시엄, 마곡CP4 매각·건설 우선협상자로 선정

태영건설 컨소시엄은 이마트가 진행하는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 CP4 부지 매각과 복합건물 건설 우선협상자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해당 부지는 5호선 마곡역 북측 면에 접해 있는 대지면적 3만9천50㎡로, 향후 오피스텔을 제외한 대규모 업무·상업시설을 건립할 수 있다.

이번 컨소시엄에서 사업 주관사인 태영건설은 향후 지어질 복합건물의 준공 등을 책임지게 되며 지난해 누적 운용자산 규모가 32조에 달하는 이지스자산운용이 이번 사업의 자산 매각 업무를 총괄한다.

건물은 연면적 약 47만㎡에 지하 7층∼지상 12층, 사업 기간 5년을 예상하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의 PM(프로젝트 관리) 역할은 시행사 이지스리뉴어블스가, 프로젝트에 드는 자금 조달은 메리츠종금증권이 맡는다.

태영건설은 "일과 여가의 만족을 주는 도심 속 작은 도시라는 개발 콘셉트로 대규모 녹지 공간, 업무시설, 이마트 트레이더스를 비롯한 상업시설과 결합한 문화시설 등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