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대 실버 배달원, 자신이 몰던 스마트 카트에 깔려 중상

지난 29일 낮 12시 30분께 부산 동래구 온천동 한 도로에서 실버 택배 배달원 A(80) 씨가 운전하던 CJ 대한통운 스마트 카트(전기차)가 우회전하다 중심을 잃고 넘어졌다.

이 사고로 A 씨가 스마트 카트에 깔려 중상을 입고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