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수출규제를 두고 11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WTO 본부에서 열리는 한국과 일본의 양자협의를 위해 한국 대표단이 회의장으로 향하고 있다.

일본의 수출규제를 두고 11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 WTO 본부에서 열리는 한국과 일본의 양자협의를 위해 한국 대표단이 회의장으로 향하고 있다.

일본의 수출 제한에 대한 세계무역기구(WTO) 분쟁의 첫 절차인 한일 양자협의가 11일(현지시각) 스위스 제네바에서 시작됐다.

우리나라는 정해관 산업통상자원부 신통상질서협력관이 수석 대표로, 일본은 구로다 준이치로 경제산업성 다자무역시스템 담당 국장이 수석 대표로 참석했다.

우리나라 정부는 지난달 11일 일본이 한국에 단행한 반도체·디스플레이 핵심소재 3개 품목 수출제한 조치가 자유무역 원칙에 어긋난다며 일본을 WTO에 제소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