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2B '랩스'·B2C '그로우' 양대 축으로 사업 확장 추진
'창립 20주년' 휴넷 "2022년 기업가치 1조원 달성 목표"

평생교육업체 휴넷의 조영탁 대표는 11일 "2022년 기업 가치 1조원, 2030년에는 10조원, 2050년에는 100조원에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조 대표는 이날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에서 개최한 창립 20주년 행사에서 '세계 일등 교육 기업, 행복한 성공 파트너'라는 회사 비전을 공개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휴넷은 이를 위해 기업 간 거래(B2B) 대상의 인공지능(AI) 학습관리 시스템 '랩스(LABS)'와 기업-소비자 간 거래(B2C) 대상의 평생학습 플랫폼 '그로우(GROW)'를 양대 축으로 사업을 확장할 방침이다.

또한 ▲ 고급 인재 매칭 서비스 '탤런트 뱅크' ▲ 출판-교육 결합 서비스 '행복한북클럽' ▲ 지식 공유 플랫폼 '해피칼리지' ▲ 자격증 및 학위 사업 등을 미래 핵심 사업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조 대표는 "휴넷이 지금까지 20년간 0에서 1을 만들었다면, 앞으로 2050년까지는 1에서 1천을 만들도록 속도와 확장에 힘을 모으겠다"며 "에듀테크를 기반으로 '교육 한류', '경영 한류'를 만들어 교육 분야의 아마존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