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피타, 화장품 유효성분 흡수촉진 ‘코코스킨 갈바닉 미세전류 소닉케어 부스터’ 신제품 출시

선선한 가을 날씨로 접어들며 여름내 자극받은 피부를 관리해줘야 하는 시기가 왔다.

환절기 피부관리를 위해 고가의 화장품과 마스크팩으로 관리를 하지만 제대로 흡수되지 않으면 아무 소용이 없다.

이에 따라 뷰티기기 전문 브랜드 라피타가 화장품의 유효성분 흡수를 도와주는 얼굴마사지기 ‘코코스킨 갈바닉 미세전류 소닉 케어 부스터’를 출시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신제품은 기존에 사용중인 기초화장품 또는 마스크팩 위에 사용할 수 있는 얼굴마사지기로 1분당 8,000회 음파 마사지로 각질층을 열어주고, 미세전류 갈바닉 이온으로 유효성분을 밀어 넣어 화장품 성분의 흡수촉진을 도와주는 제품이다.

라피타 ‘코코스킨 갈바닉 미세전류 소닉케어 부스터’는 실리콘재질의 마스크가 피부에 완전히 밀착되어 촘촘하게 피부 구석구석까지 케어해주며, 마스크타입으로 기기가 15분간 자동으로 작동되므로 손으로 잡고 일일이 마사지하지 않고 가만히 있으면 자동으로 관리를 해준다.

릴렉스 모드, 데일리케어 모드, 집중케어 모드 3가지 단계로 피부 상태에 따라 맞춤케어가 가능하며, 마스크팩 없이도 기초 및 영양크림을 바르고 사용시 유효성분 흡수율을 높여 1일 1팩 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마스크팩과 함께 주1회 집중케어를 할 수 있다.

라피타 관계자는 “이번 신제품은 비싼 화장품을 바르지만 흡수가 잘 되지 않아 효과를 보지 못했던 고객들이 만족할 만한 제품이다.”며 “비싼 화장품 뿐만 아니라, 저가 마스크팩으로 고가 마스크팩의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라피타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권유화 한경닷컴 기자 kyh1117@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