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FC가 닭똥집튀김을 출시했다. (사진 = KFC)

KFC가 닭똥집튀김을 출시했다. (사진 = KFC)

글로벌 치킨 브랜드 KFC가 신메뉴 '닭똥집튀김'을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닭똥집튀김은 쫄깃하면서도 바삭한 식감에 고소한 소스와 레드페퍼의 알싸한 맛이 조화를 이룬다. 맥주나 탄산음료와 곁들여 먹기 좋은 사이드 메뉴다.

야구장이나 스키장, 놀이공원과 같은 특수 매장을 제외한 전국 매장에서 판매하며, 가격은 2800원이다.

KFC 관계자는 "최근 외식업계에서 닭의 특수부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트렌드를 반영, 닭껍질튀김에 이어 색다른 특수부위인 닭똥집튀김을 선보이게 됐다"며 "지난번 닭껍질튀김에 보내주신 관심과 성원만큼 KFC만의 닭똥집튀김도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