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가 필수품 자외선 차단제
모든 피부 타입에 사용 가능한
'레드 블레미쉬 클리어 수딩 크림'
지친 피부 진정시키고 수분 공급
브라이트닝 업 선

브라이트닝 업 선

무더위가 빨리 찾아오면서 여름 휴가를 일찌감치 준비하는 사람이 늘고 있다. 특히 강렬한 햇볕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주는 자외선 차단제는 휴가철 필수품으로 손꼽힌다. 뜨겁게 달아오른 피부를 진정시킬 수 있는 보습 화장품 등 휴가철에도 챙겨야 할 제품이 적지 않다.

여행지가 더운 곳이든 추운 곳이든 자외선 차단제는 반드시 챙겨야 한다.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 기미, 주근깨 등이 생기는 것을 막아야 한다. 피부가 뜨겁게 달아오르면 탄력이 떨어지고 모공이 커지면서 피부노화가 급속도로 진행된다.

닥터지의 ‘에어리 스킨 업 선’은 답답한 것이 싫어 자외선 차단제를 쓰지 않는 사람을 위해 개발됐다. 아주 부드럽고 가볍게 발리는 ‘에어리 메쉬’ 기술을 적용해 피부가 숨을 쉬는 느낌이 든다. 얼굴이 하얗게 변하거나 끈적여서 선크림을 바르지 않는 사람도 이 제품은 가볍게 사용하기 좋다. 크기도 작아 여행지에서 들고 다니기 간편하다.

에어리 스킨 업 선

에어리 스킨 업 선

여러 겹 바르는 걸 부담스러워 하는 여성이라면 피부 톤업 효과까지 갖춘 닥터지의 ‘브라이트닝 업 선’을 눈여겨볼 만하다. 피부톤을 밝게 해주는 제품이어서 화장하기 전 단계에 톤업 프라이머처럼 사용하기 좋다. 끈적이지 않고 보송보송한 제형을 적용해 화장이 밀리지 않는 것도 강점이다. 피치 베이지 색상으로 만들어 생기 있는 피부를 연출할 수 있다. 평상시 쓰기에도 좋고 고온다습한 휴양지에서도 산뜻하게 매일 쓸 수 있다. 이 제품의 톤업 효과는 24시간 유지되기 때문에 여러 번 덧바르기 귀찮거나 더운 곳에서 더 유용하다.

한 번 달아오른 피부를 빨리 진정시키는 것도 아주 중요하다. 특히 고온다습한 휴양지에서는 하루 종일 바닷가 바람을 쐬거나 햇볕을 받기 때문에 피부에 열이 오르기 십상이다.

레드 블레미쉬 클리어 수딩 토너

레드 블레미쉬 클리어 수딩 토너

민감해진 여름철 피부를 진정시키기 위해서는 충분한 수분을 공급해줘야 한다. 또 진정 효과가 있는 기능성 화장품으로 피부를 달래줘야 한다. 닥터지의 ‘레드 블레미쉬 클리어 수딩 크림’은 피부 진정에 효과가 있는 자연 유래 성분(5-시카 콤플렉스, 베타글루칸, 카테킨 등)으로 제조했다. 여행 중 지친 피부를 진정시키는 효과가 탁월하고 빠르게 수분을 공급해주는 크림이다. 또 여드름성 피부 등 민감한 피부에도 사용할 수 있도록 적합 테스트를 거쳐 모든 피부 타입에 쓸 수 있다. 촉촉하고 시원한 느낌이 드는 젤 타입의 제형이다. 쿨링 효과도 볼 수 있다.

닥터지의 ‘레드 블레미쉬 클리어 수딩 토너’도 진정 효과가 있는 스킨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아프리카 알로에, 시카 성분 등 피부 진정에 효과가 있는 성분을 넣었다. 산뜻한 워터 타입의 제형으로 여러 번 덧발라도 끈적이지 않는다.

자기 전에 솜에 듬뿍 묻혀 얼굴에 올려놓으면 ‘쿨링 진정 스킨팩’처럼 활용할 수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