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서발전은 18일 한국인터넷진흥원,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중소기업 정보보안 기술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세 기관은 중소기업의 정보보안 수준을 높이기 위한 기술 정보를 공유하고 정보보안 솔루션 구매비용을 지원하는 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동서발전은 지난달 ‘중소기업 정보보안 기술지원단 발대식’을 열고 협력업체 10곳을 방문해 보안 운영 자문과 랜섬웨어 솔루션을 제공하기도 했다.

서민준 기자 moran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