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미스 이탈리아 의전차 지원
-소비자 니즈·제품 이미지 부합하는 현지 마케팅 강화

쌍용자동차가 2018 미스 이탈리아 선발 대회 후원사로 참여하는 등 현지 마케팅을 강화한다고 12일 밝혔다.

쌍용차는 최근 대회 기간 동안 본선 진출자들의 이동에 필요한 티볼리를 제공했으며 채널 La7을 통해 생중계된 본선 대회장에는 대회 로고를 랩핑한 티볼리 15대를 전시했다. 이에 앞서 쌍용차는 지난 4월 이탈리아 스콜라 폴리테크니카 디 디자인(SPD)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티볼리 디자인 창작대회’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SPD 교통·자동차 디자인 전공 대학원생 23명이 도시 이미지와 공유에 초점을 맞춰 티볼리를 재해석했으며, 이중 스니커즈와 스포츠웨어를 테마로 한 피닉스(Phoenix)와 밀라노 고층빌딩들의 스카이 라인을 테마로 한 듀오톤(Duotone)이 각각 1, 2위를 차지했다.

쌍용차, 이탈리아서 마케팅 강화


쌍용차 최종식 대표이사는 "G4 렉스턴, 티볼리를 비롯한 제품이 유럽 시장에서 인기를 얻으면서 유럽 각지에서 다양한 마케팅 협업이 이뤄지고 있다"며 "소비자의 니즈와 제품 이미지에 부합하는 현지 마케팅 활동을 통해 글로벌 판매를 확대하고 SUV 전문 브랜드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한불모터스, 푸조·시트로엥에 연결성 강화한 내비게이션 탑재
▶ 전기택시는 미래 모빌리티의 해결사
▶ 현대차 팰리세이드, 정통 오프로더로 나서
▶ 볼보차 판매사, V60 CC 사전예약 나서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