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발달장애인 돕는 '하나 파워 온 임팩트' 성과 공유회 개최

하나금융그룹은 발달장애인의 자립과 일자리 창출을 돕는 프로그램인 '하나 파워 온 임팩트' 1기의 최종 성과 공유회를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

공유회는 전날 성수동 헤이그라운드에서 진행됐으며, 발달장애인을 신규 채용한 사회적 기업의 사례를 공유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이 모여 섹터간의 협력방안을 모색했다 .

지난해 8월부터 약 7개월간의 프로그램을 통해 진행된 '하나 파워 온 임팩트' 1기에서는 발달장애인에게 적합한 데이터 매니저, 미디어 콘텐츠 감수위원, 문화예술 디자이너, 워크숍 강사 등 7개 직무를 개발했다. 총 35 명의 발달 장애인이 자신의 적성과 재능에 맞는 직무를 선택해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선 9명의 발달장애인이 본인의 적성에 맞는 일자리를 찾아 자립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

하나금융은 발달장애인 자립을 위한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한양대학교 LINC+ 사업단, 사회혁신 컨설팅 기업 엠와이소셜컴퍼니(MYSC) 와의 협업을 통해 7개의 사회혁신 기업에서 발달장애인이 그들의 특성과 재능을 발휘해 일할 수 있는 직무 개발 교육을 진행해왔다 .

하나금융은 앞으로도 사회적 경제 활성화를 위해 그룹 차원에서 다각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다.

또 KEB하나은행을 통해 사회적 기업의 일자리 창출과 자립적 기반확대를 위한 마중물 역할을 위해 국내에 첫 조성된 민간펀드에 투자 하는 등 사회적 역할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전했다.

채선희 한경닷컴 기자 csun00@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