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명숙 여성부장관이 14일 오전 시내 한 호텔에서 김창성 회장등 경영자총협회 회장단과 조찬을 함께하며 모성보호법 실시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연합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