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료 및 만료 임박(ISP 기간 3개월 연장
–4월30일까지 픽업 & 딜리버리 확대 적용·제품 입고 시 살균 소독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통합 서비스 패키지(Integrated Service Package) 연장을 비롯한 소비자 안심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소비자 안심 프로그램은 3월11일부터 오는 4월30일까지 전국 68개 벤츠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진행한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산 속 소비자의 편의, 안전을 위해 마련했다. 프로그램은 ISP 3개월 연장, 픽업&딜리버리 서비스, 실내 살균 소독을 포함한다.

먼저 ISP 3개월 연장은 제품 최초 등록일로부터 3년 또는 10만㎞(선도래 기준) 일반수리 및 무상 정기점검, 소모품 교환 서비스 기간이 지난 2월15일부터 4월30일 사이 만료됐거나 만료 예정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다.

벤츠코리아, 코로나19 여파로 통합 서비스 패키지 기간 늘린다


픽업&딜리버리 서비스는 제공 범위를 확대한다. 기존에는 ISP 기간 내 정기점검을 위해 제품을 입고하는 소비자에게만 무상으로 제공했지만 프로그램 운영 기간 동안은 ISP 기간과 상관없이 일반 수리 및 사고 수리 소비자에게도 서비스를 지원한다.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밀레니얼 세대 잡아라" 신차 속 다양한 스마트 기술
▶ 스카니아 "트럭, 환경뿐 아니라 생명도 살려야"
▶ 현대차, "7세대 아반떼 이렇게 생겼다"
▶ 침체 속 빛 발한 2월 수입차 판매 베스트3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