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매 사원 10명 마스터 멤버로 선정

FCA코리아가 지난 8일 '2019 지프 세일즈 클럽 어워드'를 열었다고 13일 밝혔다.

지프 세일즈 클럽 어워드는 한 해 동안 우수한 판매 성과를 이뤄낸 세일즈 컨설턴트에게 시상 및 감사의 뜻을 표하기 위한 연례행사다. 특히 2019년은 지프 최초로 연간 판매 1만대를 돌파하며 의미를 더했다. 올해는 서비스와 세일즈 총 9개 부문에서 120명 딜러사 임직원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중 최고 실적을 기록한 10명의 세일즈 컨설턴트를 '지프 세일즈 클럽 마스터 멤버'로 선정해 시상을 진행했다.

최고의 명예로 불리는 마스터 멤버에는 청담 전시장 이우진, 김하근, 분당 전시장 구현모, 이활, 서초 전시장 박현욱, 이성훈, 부산 전시장 정희성, 인천 전시장 김영진, 김준기, 제주 전시장 현도경 세일즈 컨설턴트가 이름을 올렸다. 마스터 멤버로 선정된 10명에게는 1년간 랭글러 1대와 특별 인센티브를 제공하며, 이 중 3년 연속 마스터 멤버 조건을 유지하고 있는 3명에게는 150만원 상당 여행 상품권을 수여한다.
FCA코리아, 2019년도 우수 사원 시상식 진행


FCA코리아 파블로 로쏘 사장은 "2019년은 지프가 국내 진출 이후 처음으로 연간 1만대 판매 성과를 올린 의미 깊은 해"라며 "이러한 성과를 만들어낸 딜러사와 세일즈 컨설턴트 여러분의 노고와 열정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승용차도 캠핑카로 튜닝? 업계 반응 제각각
▶ [시승]안전과 역동성의 절묘한 조화, 제네시스 G70
▶ [시승]승부의 핵심은 기본기, 벤츠 A클래스
▶ 현대기아차, 설 맞이 무상 점검 서비스 열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