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다택시 앱 설치하고 연말까지 사용하면 5,000원 캐시백

티머니는 서울 양대 택시 조합이 '온다택시'를 통해 연말 승차거부 없는 택시를 실현한다고 6일 밝혔다.

티머니에 따르면 서울 양대 택시 조합(서울특별시택시운송사업조합, 서울개인택시운송사업조합)과 노동조합(전국택시노동조합연맹, 민주택시노동조합연맹) 등 서울택시업계가 택시 수요가 급증하는 연말을 맞아 승차거부 없는 택시에 대한 의지를 알린다.

먼저 서울택시업계와 티머니는 홍대·종로·강남 등 택시 수요가 가장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승객들에게 '온다택시'를 홍보 활동을 펼친다. 기간은 27일까지 매주 금요일 밤 11시30분부터 다음날 새벽 1시30분까지다. 승객을 직접 만나 대면하며 '목적지 미표출(서울 시내)'과 'AI 자동배차' 시스템을 알리고 '온다택시' 앱 설치를 도울 예정이다.

티머니, '온다택시'로 연말 승차거부 없는 택시 실현한다


한편, 출시를 기념해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12월31일까지 온다택시 첫 탑승 승객은 5,000원(토스머니)을 캐시백 받을 수 있다.

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파워프라자, 기아 봉고3 기반으로 1t 전기트럭 선봬
▶ [하이빔]6년만에 체질 바꾸겠다는 현대차그룹
▶ [人터뷰]"벤츠 GLB는 7인승 MPV 아닌 SUV"
▶ 수입차 업계, GV80 등장 앞두고 '나 떨고있니?'
▶ 세계 4위 시장 인도, 현대기아차 '쌍끌이' 노려
▶ [시승]7인승 소형 SUV의 등장, 벤츠 GLB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