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ㆍ오프라인 연계 친환경 사회 공헌 캠페인
-달리는 만큼 기부할 수 있어


현대자동차가 온·오프라인 친환경 사회공헌 캠페인 '2019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은 현대차가 2016년 시작해 올해 4회째를 맞은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참가자가 캠페인 전용 앱을 내려받은 후 자유롭게 달리면 달린 거리만큼 적립해 환경 보호를 위한 숲 조성을 위해 기부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회사는 친환경 브랜드 '아이오닉'과 함께 깨끗한 세상을 만들자는 취지로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을 시행하고 있다.

캠페인은 이달 24일부터 3개월간 진행한다. 앱은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참가희망자는 앱을 받은 후 실행시켜 오프라인에서 달리면 달린 거리만큼 온라인상에 적립하게 된다.

현대차, 아이오닉 롱기스트 런 참가자 모집



현대차는 미션형 빙고게임, 달리기 결과 공유, 함께 달릴 수 있는 커뮤니티 운영 등의 부가 기능을 앱에 추가했다. 또한, 올해 캠페인은 일상생활에서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활동을 실천하고 인증하는 '에코러너 무브먼트 챌린지'도 병행한다. 에코러너 무브먼트 챌린지는 참가자들이 대중교통 이용, 친환경차 이용, 자전거 타기, 텀블러 이용 등을 실행한 후 전용 앱에 사진을 올리고 참가를 인증하면 앱에 있는 '에코 마일리지 샵'에서 경품을 응모할 수 있는 '에코 마일리지'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밖에 현대차는 캠페인 참가자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캠페인이 끝나는 11월 초, 단체 러닝과 콘서트를 진행하는 '아이오닉 페스티벌'을 서울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현대차는 캠페인 참가를 독려하기 위해 네이버 웹툰 '유미의 세포들'과 협업한 브랜드 웹툰 '에코세포를 깨워라'를 연재하고 있다. 현대차는 웹툰과 등장 캐릭터를 활용한 사전 사전 이벤트를 진행한다.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아우디코리아, Q7 45 TFSI 콰트로 사전계약…7,848만원
▶ 한국닛산, 6세대 알티마 출시…2,960만원부터
▶ [하이빔]현대차가 베뉴로 노리는 것은 '첫 차'
▶ 현대차 EV의 내분, 아이오닉 지고 코나 뜨고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