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백화점의 화장품 편집숍 '시코르'가 서울 강남 한복판에 문을 연다.

신세계백화점은 22일 서울 강남대로 금강제화 빌딩에 '시코르 플래그십 스토어 1호점'을 오픈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1호점은 지하 2층부터 지상 2층까지 총 4개 층에 입점한다.

영업면적은 약 1천61㎡이다.

시코르는 지난해 12월 신세계백화점 대구점을 시작으로 강남점·부산 센텀시티점·광주점에 잇따라 매장을 냈고, 오픈 1년 만에 처음으로 백화점을 벗어났다.

역대 시코르 중 가장 큰 규모로 오픈하는 이번 매장에는 나스, 맥, 바비브라운, 메이크업포에버, 슈에무라 등 럭셔리 제품부터 소셜네트워킹서비스(SNS)에서 화제를 모은 K-코스메틱까지 총 250여개의 뷰티 브랜드를 한자리에 모았다.

색조, 스킨, 바디, 헤어는 물론 멘즈와 키즈까지 10개의 카테고리를 세분화해 쇼핑 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젊은 세대를 겨냥한 셀프바 등 체험형 공간을 마련했다.

기존 셀프존에 더해 럭셔리 브랜드들의 메이크업 스튜디오 등 전문가의 도움을 받을 수 있는 다양한 존을 추가로 구성했다.

관련 키트를 구매하면 두피 케어와 메이크업 서비스를 무료로 받을 수 있는 공간과 전문 아티스트가 상주하는 스타일링바, 눈썹을 손질해주는 브로우바도 준비했다.

화장품 기프트 자판기, 디지털 콘텐츠를 담은 키오스크 등도 도입해 차별화를 시도한다.

에르메스퍼퓸, 딥티크, 펜할리곤스, 아닉구딸 등 백화점에서만 만날 수 있는 니치 향수들을 모아놓은 프리미엄 향수 존도 마련된다.

수십개의 거울을 설치한 '미러 스페이스', 바비 인형의 집을 연상시키는 핑크빛 소품 등 독특한 인테리어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영섭 신세계백화점 해외잡화담당 상무는 "시코르 플래그십 스토어 1호점이 강남 지역 K뷰티의 랜드마크로 거듭났으면 한다"고 말했다.
신세계百 화장품편집숍 '시코르', 강남에 첫 플래그십스토어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