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투기자금에 휘둘려…설탕 선물가격 '껑충'

입력 2016-11-16 19:20:48 | 수정 2016-11-17 03:39:21 | 지면정보 2016-11-17 A10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4년 만에 최고…급락 가능성도
국제 원자재 시장에서 거래되는 설탕 선물 가격이 4년여 만에 최고 수준에 올랐다. 하지만 투기 수요에 의한 것이어서 가격이 급락할 위험도 크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날 설탕 선물은 전날보다 2.22% 하락한 파운드당 21.15센트에 거래를 마쳤다. 지난달 5일 파운드당 23.81센트로 최고점을 찍은 후 내림세지만 여전히 2012년 이후 최고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에 따르면 설탕 선물 수요의 26%가 헤지펀드에 의한 투기적 수요다. 지난해 엘니뇨에 따른 가뭄으로 인도의 설탕 생산량이 10% 가까이 줄자 가격 상승을 노린 투기 자금이 몰려들었다.

가격이 올랐지만 헤지펀드가 매수 포지션을 청산하지 않는 이유는 올해도 인도 설탕 작황이 좋지 않아 가격이 더 오를 수 있다고 보기 때문이다. 인도는 세계 설탕 생산량의 약 15%를 차지한다.

임근호 기자 eigen@hankyung.com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2.7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80% JYP Ent. 0.00%
원림 0.00% 인성정보 -0.49%
태광산업 -0.61% 원익큐브 -0.19%
SK가스 -1.75% 동운아나텍 +1.79%
SK디앤디 -1.21% 툴젠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에스디... +0.75%
현대차 -1.30%
삼성물산 +0.81%
POSCO +3.73%
LG화학 -0.3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79%
지엔코 -9.84%
CJ E&M +10.80%
클리오 -0.62%
광림 -7.0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4.71%
LG전자 +1.49%
OCI +1.46%
삼성전기 -0.76%
미래에셋대... -1.6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메디톡스 +0.17%
코스메카코... +2.02%
솔브레인 +2.36%
이녹스 +0.91%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