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커지는 OPEC 감산회의론에 국제유가 45달러선까지 밀리나

입력 2016-11-02 12:38:51 | 수정 2016-11-02 12:44:48
글자축소 글자확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합의가 실패로 돌아갈 것이라는 전망이 국제유가를 연일 끌어내리고 있다. 최근 2주간 10% 하락한 서부텍사스원유(WTI) 가격은 45달러선을 바라보고 있다.

1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거래된 서부텍사스원유(WTI) 12월물 가격은 전날보다 0.41% 내린 배럴당 46.67달러에 마감했다. 같은 날 런던ICE 거래소에서 거래된 북해산 브렌트유 12월물 역시 0.97% 하락한 48.14달러를 기록했다.

OPEC의 감산 합의에 대한 회의론이 확산되고, 미국의 원유 재고량이 증가할 것이라는 전망이 국제유가의 하락 압력으로 작용하고 있다. OPEC 회원국들은 지난 9월 알제리 에너지포럼에서 모임을 갖고 하루 산유량을 현재보다 1~2% 적은 3250만~3300만배럴로 제한하는 데 합의했다. 구체적으로 각 회원국이 얼마나 산유량을 줄일지는 이달말 열리는 OPEC 석유장관 회의서 확정하기로 했다.

하지만 이란과 이라크가 부정적인 입장을 고수하면서 비관론이 커지고 있다. 최근 WTI 가격은 10월 중순 52달러선까지 올랐지만 최근 46달러선까지 후퇴했다.

골드만삭스는 OPEC이 최종 감산 합의에 실패할 경우 국제유가가 10% 넘게 하락하며 40달러 밑으로 다시 추락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또 “저유가에 대한 두려움이 OPEC의 감산합의를 이끌 수 있겠지만 현재로선 성공 가능성이 낮다”고 지적했다.

뉴욕=이심기 특파원 sglee@hankyung.com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65.53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56% 엠지메드 +6.50%
삼성전기 +2.43% 툴젠 +5.66%
SK가스 -0.82% 셀루메드 +26.94%
SK디앤디 +1.92% 엠케이전자 +3.54%
SK하이닉스 +2.10% 바이로메드 -1.04%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SK하이닉스 +2.10%
현대로보틱... -1.62%
LG화학 +1.31%
삼성전자 +0.09%
KB금융 -1.4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00%
휴젤 -2.08%
메디톡스 -0.41%
대화제약 +1.72%
셀루메드 +29.92%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2.87%
삼성생명 +0.40%
SK하이닉스 +2.33%
롯데쇼핑 +2.03%
삼성SDI +1.9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진테크 +9.54%
셀트리온 0.00%
씨젠 +0.38%
제넥신 +3.39%
에스엠 +0.35%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