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레저&] 카모플라주서 롱다운까지…멋과 실용성 갖춘 코오롱스포츠

입력 2016-10-26 16:35:06 | 수정 2016-10-26 16:35:06 | 지면정보 2016-10-27 C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아웃도어 워킹화 '삭스', 양말 신은 것처럼 편안

'제우스 30' 배낭, 비와도 거뜬
기사 이미지 보기

겨울을 앞두고 아웃도어업체들이 다양한 다운재킷을 내놓고 있다. 야외 활동 시의 추위를 막는 것도 중요하지만 빌딩숲 속 칼바람도 이겨낼 수 있는 헤비 다운재킷이 소비자를 기다리고 있다. 올해는 길이가 긴 롱 다운재킷이 특히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카모플라주에서 롱다운까지

코오롱스포츠의 안타티카는 이번 시즌에 ‘안타티카’를 비롯해 ‘안타티카 카모플라주’ ‘안타티카 리미티드’ ‘안타티카 롱’ 등 4가지 종류의 다운재킷을 출시했다.

‘안타티카’는 코오롱스포츠의 스테디셀러다. 방풍, 투습, 보온성이 우수한 고어텍스 윈드스토퍼 소재를 적용한 제품이다. 안감엔 코오롱스포츠가 독자적으로 개발한 ‘아토서머 킵 웜(attothermo KEEP WARM)’ 소재를 사용했다. 방사열을 흡수해 보온성을 높여주는 트라이자(TRIZAR)라는 항공 소재를 코팅한 것도 특징이다. 충전재는 솜털이 크고 풍성한 유러피언 구스다운을 사용했다. 따뜻함을 유지하면서 가벼운 느낌을 준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후드 부분엔 너구리(라쿤) 털 장식을 적용했다. 몸판과 소매에는 주머니를 다양하게 배치해 실용성도 살렸다. 가격은 79만원.

기사 이미지 보기
‘안타티카 카모플라주’는 안타티카 고유의 디자인과 실루엣에 새로운 형태의 프린트 소재를 접목한 신제품이다. 카모플라주 디자인은 눈이 바람에 날리는 겨울 숲의 모습을 재해석했다. 메시 소재에 프린트해 독특한 느낌도 전해준다. 가격은 안타티카와 같은 79만원.

‘안타티카 리미티드’는 안타티카 블랙 컬러 상품의 주요 사양을 업그레이드해 내놓은 한정판 제품이다. 고급스러움을 더하기 위해 후드에 검은 여우 털을 사용했다. 안감엔 펭귄을 색다르게 디자인한 프린트가 들어 가있다. 슈트 케이스 및 옷걸이가 세트로 제공된다. 가격은 99만원.

‘안타티카 롱’은 안타티카의 기본적인 디자인과 소재 및 모든 사양을 유지하면서 길이를 바꾼 제품이다. 길이가 길지만 밑단 옆선에 트임을 줬기 때문에 착용감을 개선했다. 코오롱은 올해 트렌드의 중심에 롱 다운재킷이 있다고 보고 신제품을 내놨다고 설명했다. 후드는 탈부착이 가능한 블랙 핀라쿤 트리밍을 사용해 기존 안타티카와 차별화했다. 가격은 89만원.

코오롱스포츠는 안타티카 구매 고객(코오롱스포츠 멥버십 대상)에게 19만원 상당의 캐시미어·울 혼방(울 90%, 캐시미어 10%)의 고급 모자, 머플러 세트를 준다.

워킹화·배낭도 중요

기사 이미지 보기
겨울철 아웃도어 활동에 좋은 워킹화와 배낭도 나왔다. 코오롱스포츠는 굴곡진 아웃도어 환경에서 편안하고 안정적으로 걸을 수 있게 만든 아웃도어 워킹화 ‘삭스’를 내놨다.

‘삭스’는 제품명에서 연상되듯이 코오롱스포츠만의 차별화된 제작 방식을 적용해 양말을 신은 것처럼 편안한 착화감을 주는 제품이다. ‘삭스’는 양말을 신은 것과 같은 최적의 편안함을 제공하기 위해 재봉을 하는 대신 ‘PU 캐스팅’ 공법을 적용했다. ‘PU 캐스팅’은 기존 워킹화에서 갑피 역할을 하는 폴리우레탄을 액체 상태로 만들어 메시 소재와 함께 형틀에 부어서 결합시키는 공법이다. 이 공법을 통해 메시 원단을 한판으로 제작할 수 있기 때문에 발등을 더 부드럽고 가볍게 감싸주는 것이다.

코오롱스포츠는 신발을 개발할 때 사용하는 발 모형인 라스트를 3차원(3D)으로 설계해 한국인의 족형과 비슷하게 입체적으로 제작했다. 이런 입체 라스트는 뒤꿈치 부분의 곡선이 사람의 발과 흡사하기 때문에 신발을 신었을 때 들뜨는 부분이 없이 완벽하게 잡아준다. 가격은 26만원.

코오롱스포츠의 ‘제우스 30’ 배낭은 당일 및 1박2일 산행에 적합한 남녀 공용 30L 배낭이다. 허니콤 디자인 조직 원단에 배색으로 포인트를 줬다. 성형 등판을 적용해 안정적인 착용감을 느낄 수 있다. 하단 부분에 레인커버가 내장돼 있어 우천 시에도 사용하기 편리하다. 가격은 14만8000원.

강진규 기자 josep@hankyung.com

POLL

1년 뒤 아파트 가격, 어떻게 전망합니까?

증권

코스피 1,970.6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76% 티엘아이 -4.43%
SK디앤디 +0.43% 옵트론텍 -3.87%
SK가스 -0.89% 미래나노텍 -2.86%
현대산업 +0.61% 에이텍 -4.92%
한화테크윈 -7.38% 대한뉴팜 -1.8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1.26%
SK하이닉스 +0.45%
롯데케미칼 -0.44%
LG전자 +0.22%
현대제철 -0.58%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1.78%
서울반도체 +0.34%
에스티아이 -3.40%
뉴트리바이... -2.05%
에스엠 -0.3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0.87%
SK하이닉스 +0.45%
현대중공업 +1.33%
삼성중공업 +3.19%
현대차 +1.14%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디오 -1.97%
에스엠코어 +10.70%
비아트론 +0.67%
원익IPS -0.47%
메디톡스 +0.09%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