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총기류 밀수 246정…일반인 구매 늘어

입력 2016-10-10 17:47:54 | 수정 2016-10-10 22:26:24 | 지면정보 2016-10-11 A11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작년 마약 92㎏ 적발 '최대'
총기류와 마약류의 불법 반입이 해마다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박명재 새누리당 의원이 관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올 들어 8월까지 적발된 총기 밀수 규모는 246정이었다. 품목별로는 실제 총기가 7정, 모의총기가 171정, 총기부품 68정이었다. 지난해 적발 건수인 180정보다 크게 증가한 것이다. 박 의원은 “과거에는 폭력조직원 등 특정 부류 사람들이 주로 총기를 구매했다면 최근에는 인터넷 등을 통한 일반인 구매도 늘고 있다”고 지적했다.

마약 밀수도 지난해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지난해 마약류 단속 실적은 모두 92㎏으로 전년보다 27.8% 늘었다. 금액으로 환산하면 2140억원어치로 같은 기간 42.3% 급증했다. 마약류 적발 규모는 2012년 34㎏(636억원), 2013년 46㎏(930억원), 2014년 72㎏(1504억원)으로 늘고 있다.

이상열 기자 mustafa@hankyung.com

POLL

증권

코스피 2,175.91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7% 툴젠 -0.14%
SK가스 -1.20% 셀트리온 -0.22%
SK디앤디 -0.26% 큐리언트 +1.77%
현대중공업 +2.87% 신화인터텍 +2.40%
삼성전자 -0.61% 데브시스터... +0.71%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1.06%
LG전자 +2.02%
현대차 -1.47%
SK하이닉스 +1.23%
KB금융 +0.20%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1.91%
컴투스 +1.79%
안랩 +5.01%
웹젠 0.00%
아모텍 +4.1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3%
SK하이닉스 +2.31%
SK텔레콤 +2.57%
KT +0.77%
NAVER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1.75%
셀트리온 -0.33%
파라다이스 +1.16%
코미팜 +0.41%
티씨케이 +1.9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