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2016 국정감사] 해외금융계좌 신고액 56조 '사상 최대'

입력 2016-09-26 18:21:24 | 수정 2016-09-27 02:12:15 | 지면정보 2016-09-27 A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심재철 의원 '국세청 자료'

6년새 5배 증가…홍콩에 17조
한국인과 한국법인이 보유한 해외금융계좌 금액이 올해 56조846억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해외금융계좌 금액이 가장 많이 신고된 곳은 홍콩이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심재철 새누리당 의원은 26일 국세청으로부터 제출받은 ‘해외금융계좌 신고 추이’ 자료를 공개했다.

해외금융계좌 신고제도는 개인·법인이 보유한 해외금융계좌 잔액이 10억원이 넘을 경우 매년 6월 관할 세무서에 자신 신고하도록 하는 제도로 2011년부터 시행했다.

심 의원은 “해외금융계좌 자진 신고제도가 도입된 2011년 당시 11조4818억원이었던 신고금액이 매년 증가해 올해는 56조846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6년간 5배 증가했다”고 말했다.

17조5151억원의 한국 자본이 흘러간 홍콩이 1위였다. 6조3257억원으로 2위를 기록한 중국보다 두 배 이상 많았다. 국세청 관계자는 “홍콩은 금융허브 국가로서 외국환 거래가 자유로운 점 때문에 해외금융계좌 신고금액이 높은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박종필 기자 jp@hankyung.com

POLL

대우조선해양을 살려야 한다고 봅니까?

증권

코스피 2,158.82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46% 헝셩그룹 -0.69%
SK디앤디 -2.08% 유성티엔에... -1.34%
SK가스 -1.21% 영우디에스... +0.22%
아시아나항... -0.42% 디에스케이 +0.20%
삼성전자 +0.83% 툴젠 -1.2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국보 -2.11%
동양 +1.17%
영풍제지 +0.55%
금호에이치... -0.16%
삼성공조 +0.83%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아이즈비전 -0.12%
세원물산 -1.61%
제일제강 +1.29%
영인프런티... +0.98%
세종텔레콤 +0.21%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현대백화점 +0.98%
한국전력 0.00%
KT&G -0.10%
고려아연 +1.09%
한국타이어 +2.17%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SK머티리얼... +1.91%
인터플렉스 +4.17%
서울반도체 -0.58%
에스엠 -0.65%
셀트리온 +1.34%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