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웨스틴조선, 일본 미슐랭셰프 디너

입력 2016-09-13 16:02:38 | 수정 2016-09-14 06:46:30 | 지면정보 2016-09-14 A1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일식당 스시조가 10월28일, 29일 저녁 고하쿠의 고이즈미 고지 오너 셰프를 초청해 갈라 디너를 연다.

고하쿠는 일본 도쿄 신주쿠 가쿠라자카에 있는 일식 레스토랑이다. 2008년 문을 연 지 3년 만에 미슐랭 2스타를, 지난해에는 미슐랭 3스타를 획득했다. 고하쿠의 요리는 ‘누보 가이세키’로 불린다. 계절감을 중시하는 일본 요리의 전통을 따르지만 트러플, 푸아그라 등의 식재료로 메인 요리와 부재료를 조화시켰다는 평가를 받는다. 갈라 디너는 고하쿠 스타일의 일식 코스 요리로 구성하며 가격은 36만원이다.

POLL

증권

코스피 2,176.0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2.52% 툴젠 +0.14%
SK디앤디 +0.26% 아스타 -10.11%
SK가스 -1.20% 코미코 -17.50%
LG화학 -1.20% 디에스케이 -6.94%
삼성전자 -1.22% 엔지켐생명... -0.55%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한국전력 +3.50%
LG전자 +4.05%
현대차 -2.06%
SK하이닉스 -0.72%
KB금융 +1.81%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 E&M +3.34%
컴투스 +1.96%
안랩 +16.63%
웹젠 -1.93%
아모텍 +0.39%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23%
SK하이닉스 +2.31%
SK텔레콤 +2.57%
KT +0.77%
NAVER -2.53%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휴젤 -1.75%
셀트리온 -0.33%
파라다이스 +1.16%
코미팜 +0.41%
티씨케이 +1.98%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