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힐러리 비호감도, 역대 최고치에”…트럼프와 ‘비호감도 경쟁’

입력 2016-09-01 06:17:51 | 수정 2016-09-01 06:17:51
글자축소 글자확대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 힐러리 클린턴에 대한 유권자들의 비호감도가 역대 최고치로 치솟았다. 국무장관 재직시절 국무부와 클린턴재단 간 유착 논란, 이메일 스캔들 재부상 등 악재가 최근 잇따른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미국 워싱턴포스트(WP)와 ABC방송이 31일(현지시간) 발표한 8월 대선후보 호감도 조사 결과에 따르면, 미 성인 유권자의 56%가 클린턴에 ‘호감 가지 않는다’고 응답했다. 두 언론사의 공동조사에서 클린턴에 대한 이 같은 비호감도는 역대 최고치였던 지난 6월 조사 결과보다도 1%포인트가 더 올라간 것이다.

반면 ‘호감 간다’는 대답은 42%에 그쳐, 7월에 비해 1%포인트 하락했다. WP는 “클린턴의 이미지가 그의 25년 공직 재임 기간 중 최악으로 나빠졌다”고 보도했다. 여론조사는 지난 24~28일 성인 1천20명을 상대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3.5%포인트이다.

이 조사를 했던 기간에, 클린턴은 다시 불거진 이메일 스캔들과 클린턴 재단의 고액 기부금 및 국무부 유착 논란에 휘말려 이미지 타격이 컸던 것으로 보인다. 비슷한 시기 실시된 여론조사를 살펴보면, 22~28일 NBC뉴스와 여론조사기관 서베이몽키가 공동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클린턴은 48%의 지지율을 기록해, 전주보다 2%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또 26~28일 실시된 퍼블릭 폴리시 폴링(PPP) 조사에서도 지지율은 한 달 전보다 2%포인트 떨어진 48%에 그쳤다.


POLL

기관투자가 '스튜어드십 코드' 도입해야 하나

증권

코스피 2,355.30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14% 엠지메드 +7.56%
SK디앤디 -0.48% 코미팜 +1.52%
SK가스 +0.41% 셀트리온 0.00%
현대제철 +0.68% 와이디온라... 0.00%
미래에셋대... -0.61% 카카오 +1.12%

20분 지연 시세

스타워즈 수익률 Top5

스타워즈 누적수익률 1~5순위 목록
수익률Top5 참가자 수익률
스타워즈 전문가 매매내역을 문자로 »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전자 +0.88%
SK -2.14%
GS건설 -1.54%
LG유플러스 +0.32%
만도 -0.19%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파라다이스 -0.62%
솔브레인 -2.43%
SK머티리얼... -0.21%
유진기업 +1.25%
에스에프에... +1.98%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LG화학 +2.87%
삼성생명 +0.40%
SK하이닉스 +2.33%
롯데쇼핑 +2.03%
삼성SDI +1.92%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유진테크 +9.54%
셀트리온 0.00%
씨젠 +0.38%
제넥신 +3.39%
에스엠 +0.35%

20분 지연 시세

포토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