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 대통령 "김정은 성격 예측 어렵다"…아베 "평화 위협하는 폭거"

입력 2016-08-24 19:00:17 | 수정 2016-08-25 03:58:22 | 지면정보 2016-08-25 A6면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미·일, '미사일 도발' 규탄

미국 "동맹국에 대한 방어 굳건"
중국 "한반도 불안 야기 행동 반대"
한국과 미국 일본 중국 등 국제사회는 24일 북한의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도발을 규탄하며 대북제재 공조를 강화하기로 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이날 중부전선의 한 전방군단을 방문해 “북한이 1인 독재의 비상식적 의사결정 체제라는 점과 김정은의 성격이 예측하기 어렵다는 점을 감안하면 (핵과 미사일) 위협이 현실화될 위험성이 매우 크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북한이 도발하면 어떤 주저함도 없이 단호하고 강력하게 응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잠수함에서 발사된 북한 미사일이 일본의 방공식별구역(JADIZ)에 떨어진 것은 처음”이라며 “안전보장에 대한 중대한 위협이자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현저히 손상하는 용서하기 어려운 폭거”라고 비난했다.

윤병세 한국, 왕이 중국, 기시다 후미오 일본 등 한·중·일 외교장관은 도쿄에서 3국 외교장관회의 뒤 기자회견에서 북한의 SLBM 발사를 “용인할 수 없는 도발”이라고 규탄하고 북핵 불용과 추가 도발 억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의 충실한 이행이 중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 왕이 중국 외교장관은 “중국은 북한의 핵과 미사일을 반대하고 있고, 한반도의 정세 불안을 고조시키는 말과 행동에도 반대한다”며 “한반도 비핵화와 대화 및 협상을 통한 문제 해결, 한반도 평화수호라는 중국 측의 입장은 확고부동하다”고 강조했다.

게리 로스 미 국방부 대변인은 “북한의 위협에 맞서 한국과 일본을 포함한 동맹국들에 대한 미국의 방어는 굳건하다”고 강조했다.

정태웅/장진모 기자 redael@hankyung.com

POLL

군 복무기간은 어느 정도가 타당하다고 보세요?

중국이 미국을 앞서기 위해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증권

코스피 2,072.79
종목 검색

인기검색 순위

코스피/코스닥 인기검색순위
코스피 코스닥
SK케미칼 -0.80% JYP Ent. 0.00%
원림 0.00% 인성정보 -0.49%
태광산업 -0.61% 원익큐브 -0.19%
SK가스 -1.75% 동운아나텍 +1.79%
SK디앤디 -1.21% 툴젠 0.00%

20분 지연 시세

외국인 순매수

외국인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삼성에스디... +0.75%
현대차 -1.30%
삼성물산 +0.81%
POSCO +3.73%
LG화학 -0.37%
외국인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셀트리온 -0.79%
지엔코 -9.84%
CJ E&M +10.80%
클리오 -0.62%
광림 -7.05%

20분 지연 시세

기관 순매수

기관 순매수 코스피
코스피
엔씨소프트 +4.71%
LG전자 +1.49%
OCI +1.46%
삼성전기 -0.76%
미래에셋대... -1.69%
기관 순매수 코스닥
코스닥
CJE&M 0.00%
메디톡스 +0.17%
코스메카코... +2.02%
솔브레인 +2.36%
이녹스 +0.91%

20분 지연 시세

포토

많이 본 뉴스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